Back To Top

검색
닫기
태풍 ‘마이삭’ 북상에 김포공항發 항공편 무더기 결항
뉴스종합|2020-09-02 11:01

제9호 태풍 ‘마이삭’이 한반도를 향해 북상하고 있는 2일 오전 서울 강서구 김포국제공항 국내선 청사 항공기 출발 안내판에 결항이 표시돼 있다. [연합]

[헤럴드경제=윤호 기자] 제9호 태풍 '마이삭'이 점점 다가와 전국이 영향권에 들면서, 김포국제공항을 출발해 제주·김해국제공항 등으로 향하는 국내선 항공편들이 무더기 결항했다.

2일 한국공항공사에 따르면 이날 오전 9시10분 김포공항을 출발해 제주공항으로 가는 대한항공 KE1213편을 비롯해 총 60편의 항공기가 결항했다. 취소된 항공편을 보면 김포공항발 제주행 비행기가 46편으로 가장 많고 김해공항행 8편, 울산공항행 3편, 광주·여수·포항공항행이 각 1편이다.

현재 제주공항과 김해·대구·광주·사천공항에는 태풍 특보가 발효 중이다. 기상청에 따르면 마이삭'은 이날 오전 6시 현재 서귀포 남쪽 약 370㎞ 부근 해상에서 시속 22㎞의 속도로 북진 중이다.

마이삭은 이날 저녁 제주도 동쪽 해상을 지나 하루 뒤인 3일 새벽 경남 거제와 부산 사이 지점에서 상륙할 것으로 예상된다. 이후 영남 지역과 동해안 인근 도시들을 관통해 같은 날 오전 중 동해 중부 해상으로 빠져나갈 전망이다.

youknow@heraldcorp.com

프리미엄 링크
베스트 정보
이슈 & 토픽
비즈링크
함께 보면 좋아요
오늘의 인기 정보
핫이슈 아이템
실시간 주요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