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프로야구] 김현수 총액 115억원에 LG 유니폼 입는다
기사입력 2017-12-19 11:06 작게 크게
이미지중앙

유광잠바를 입은 김현수. [사진=LG트윈스 제공]

[헤럴드경제 스포츠팀=정아름 기자] 김현수(29)가 다시 한국 무대로 복귀한다. 행선지는 LG 트윈스(이하 LG)다.

LG는 19일 프리 에이전트(FA) 김현수와 4년 총액 115억원(계약금 65억원, 연봉 50억원)에 입단 계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2006년 두산 베어스에 입단한 김현수는 2015년까지 10시즌 동안 1131경기에 출장해 타율 0.318와 1,294 안타, 142홈런, 771타점을 기록했다. 2015년에는 141경기에 출장해 타율 0.326와 167안타, 28홈런, 121타점을 기록하고 메이저리그에 진출, 볼티모어 오리올스와 필라델피아 필리스에서 활약했다.

올 스토브리그에서 잠잠했던 LG는 김현수 영입으로 한숨을 돌렸다. LG는 김현수가 중심타선의 한 축으로 활약하여 팀 전력 상승에 도움이 되기를 기대하고 있다.

계약을 마친 김현수는 “새로운 기회를 주신 LG 구단에 감사 드린다. LG 선수들과 함께 성장하고 발전하며, 팬 성원에 더 많은 승리로 보답할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는 입단 소감을 밝혔다. 김현수는 21일 오후 3시에 그랜드 인터콘티넨탈호텔 메이플홀에서 입단식 및 공식 기자회견을 실시할 예정이다.

sports@heraldcorp.com

스포츠 주요뉴스


포토 뉴스
슈퍼리치0.01% 거부들의 이야기
리얼푸드자연식·친환경·건강식·푸드 매거진
COPYRIGHT ⓒ HERALD CORPORATION. All Rights Reserved.